중소기업 '간이회생절차' 법사위 통과_개인회생법률센터 > 공지사항

본문 바로가기

고객센터
  • 실시간 무료상담
  • 자가진단 테스트
  • 신용회복 경험담
  • 스마트 상담신청
    연락처 - -
    관심분야 개인회생     개인파산
    거주형태
    거주지역
    소득형태
    연소득액 만원 예)2,000
    개인정보수집 동의
                     닫기
HOME > 고객센터 > 공지사항

중소기업 '간이회생절차' 법사위 통과_개인회생법률센터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4-09-15 10:26 조회3,530회 댓글0건

본문

1fd6a5711d0cd8d81d692c210cbe21ab_1418047 

국회 법제사법위원회는 8일 전체회의를 열고 '채무자 회생 및 파산에 관한 법률 일부 개정안'을 통과시켰다.

이에 따라 50억원 이하 채무를 부담하는 중소기업을 위한 간이회생절차가 신설된다. 또 회사가 파산절차에 들어가도 근로자는 최종 3개월 임금과 3년치 퇴직금을 보장 받을 수 있게 된다.

현행법상 개인 채무자는 소액채무를 부담하는 경우 회생절차 대신 개인회생절차를 활용할 수 있는 반면 회사 채무자는 별도의 간이절차가 없어 채무가 소액인 경우에도 반드시 회생절차만을 이용해야만 했다.

소액채무를 부담하는 대부분의 중소기업은 그 채권·채무관계가 상대적으로 간단하고, 채권·채무의 총액이 크지 않다. 이에 중소기업들은 그동안 엄격한 회생절차나 그에 수반하는 비용을 염려해 회생절차 이용을 꺼리게 되는 문제가 있었다.

중소기업 회생절차 간소화로 간이조사위원제도가 신설돼 중소기업들의 회생비용이 최소 2000만원 절감될 전망이다. 개정안에 따라 간이회생절차에서 회계법인 대신 법원사무관이나 변호사 등을 간이조사위원으로 선임, 보다 간이한 방법으로 조사업무를 수행하게 되면서다.

또 회사에 대한 파산절차가 개시된 후 담보권에 따른 임의경매가 있는 경우에도 근로자는 최종 3개월 분의 임금·재해보상금 및 최종 3년 분의 퇴직금을 우선 변제받는다. 근로자의 생활안정을 위해 근로자가 파산자 소유재산의 경매절차에서 후순위권자와 그 밖의 채권자, 다른 담보물권자보다 우선해 임금채권을 변제받도록 하는 것이다.

해당 개정안은 지난달 18일 법사위 법안심사 제1소위원회를 통과, 오는 9일 본회의를 통과할 예정이다.

[출처=the300]​



무료상담신청
연락처 - -
관심분야 개인회생      개인파산
거주형태 거주지역
소득형태 연소득액 만원 예)2,000
기타문의 개인정보수집 동의